보도자료

“청춘의 다리, 울산교에서 춤출랑교(橋)∼”
작성자
이상아
작성일
2024-04-23
조회수
16

청춘의 다리, 울산교에서 춤출랑교(橋)∼”
울산교를 무대로 계절별 신나는 음악과 오색빛깔 빛쇼 진행
2024년 전국생활체육대축전 기간(4월 25일~28일) 시범운영
5월부터는 매주 금, 토 오후 8시, 8시 30분, 9시, 일일 3회씩
새롭게 단장한 ‘청춘의 다리(춤출랑교) 빛쇼’ 구경 오세요!

울산시는 태화강의 야간 볼거리인 ‘울산교 빛쇼’가 재정비를 마치고 ‘청춘의 다리(춤출랑교) 빛쇼’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2024년 전국생활체육대축전 기간(4월 25일~28일) 동안 시범 운영된다고 밝혔다.
운영은 1일 3회(오후 8시, 8시 30분, 9시)에 걸쳐 회당 3곡씩 12분간 연출된다.
시범운영이 끝나면 오는 5월 3일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봄, 여름, 가을, 겨울 계절별 음악에 맞춰 매주 금, 토요일에 시범기간과 같은 방식으로 운영된다.
울산시는 홍보영상 제작, 거리 공연(버스킹), 축제, 예술행사, 야간여행상품 코스 등과 연계, 시‧유관기관‧언론사 등의 온‧오프라인 홍보를 통해 ‘청춘의 다리(춤출랑교) 빛쇼’를 널리 알린다는 계획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울산교를 다리 위에서 젊은이들의 넘치는 끼를 발산하고, 누구라도 신나게 춤 출 수 있도록 화려한 조명과 신나는 음악으로 새롭게 탈바꿈 시켰다.”라며 “태화강의 색다른 매력을 느끼고, 일상의 고된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는 전국적인 꿀잼 야간 명소가 되었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울산시는 이번 재정비를 통해 울산교 상부의 노후화된 보안등을 엘이디(LED) 경관조명(139개)으로 전면 교체해 야간보행환경을 쾌적하고 안전하게 개선했다.
특히 태화강 산책로에서는 물론 울산교를 거닐며 오색빛깔 다채로운 빛쇼를 다양하게 즐길 수 있도록 쇼 연출의 완성도를 높이는 데 주력했다. 끝.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