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화강 이야기

선사시대부터 근대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삶의 흔적이 축적된 태화강의 역사와 문화

태화강 유역은 선사시대부터 사람이 거주하기 시작하여 수 천년동안 선조들의 주된 생활공간으로 활용되어 왔다. 역사적으로 신라문화권과 가야문화권에 속해 많은 사적문화유산을 보유하고 있으며, 특히 태화강 유역에는 반구대암각화, 천전리각석, 석남사 부도를 포함하여 94점의 문화재가 존재하고 있다.
태화강의 역사와 문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