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사동제방유적전시관 소개

  • 약사동제방유적전시관

    약사동제방유적전시관 외부 전경

  • 약사동제방4you 제방유적전시관 방방이 물방이 제방이 굴방이

    약사동제방유적전시관 캐릭터

관람안내

  • 관람시간: 09:00~18:00 (교육 및 문화행사 운영 시 전시관 이용이 일부 제한될 수 있습니다.)
  • 입장시간: 09:00~17:30
  • 전시해설: 09:30~17:30 (해설은 최소 6세 이상 관람객을 대상으로 제공하며, 12:30~13:30에는 점심시간으로 해설하지 않습니다.)
  • 휴관일: 매주 월요일, 매년 1월 1일 (월요일이 공휴일일 경우, 다음날)
  • 연락처 : Tel : 052) 229-4727 / Fax : 052) 285 - 3836
         ※ 매주 월요일(휴관일), 점심시간(12:00~13:00)은 응대가 어려우니 양해 부탁드립니다.

유의사항

  • 1. 관람질서 및 정숙 유지
    • 박물관의 모든 공간은 금연구역입니다.
    • 음식물 반입 및 안내견 이외 반려동물의 출입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 전시실 입장 전에 휴대전화는 전원을 끄거나 무음 모드로 전환하여 주십시오.
  • 2. 전시물 보호
    • 전시물에 손을 대거나 손상을 입힐 수 있는 행위는 삼가주십시오.
    • 플래시/삼각대 등을 이용한 촬영과 상업적 용도를 위한 촬영은 금지되어 있습니다.
  • 3. 관람 제한
    • 10명 이상 단체로 관람하고자 할 경우에 전시물 보호와 관람질서 유지를 위하여 사전 전화예약을 해주셔야 합니다.
    • 동일한 시간대에 서로 다른 단체가 관람을 원할 경우 전시관 안팎에서 대기할 수 있습니다.
    • 전시관 공간이 협소하고, 내부 구조상 소리가 울릴 수 있어 교육/문화행사 시 전시관 이용이 일부 제한될 수 있습니다. (교육/문화행사 일정은 해당 게시물을 참고해주시기 바랍니다.)
    • 전시관 일부 이용 제한은 안정적인 교육환경 제공, 교육동선 확보, 안전한 관람 및 체험 등을 위한 목적이므로 이해해주시기 바랍니다.
    •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하여 마스크 미착용, 손소독 미실시, 발열 증세 등을 이유로 전시관 출입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약사동제방유적
전시관 현황

약사동제방유적전시관은 울산 약사동 제방(사적)을 소개하고 고대 제방 연구와 역사적인 가치를 알리기 위하여 2017년 5월 24일에 개관하였다.
울산 약사동 제방은 울산광역시 중구 약사천의 옆 구릉을 연결하여 하천을 가로막아 쌓았던 둑으로 삼국시대 말 ~ 통일신라시대 초(6 ~ 7세기)에 축조된 것으로 밝혀졌으며, 부엽공법 등 당시 토목기술의 정수를 볼 수 있는 유적이다.
전시관 1층은 전시 공간으로 운영하고 있으며, 제방의 토층 전사를 전시하는 제방전시실, 제방 인근 약사동의 역사를 알 수 있는 유물과 농기구 등을 전시하는 테마전시실로 구성되어 있다.
2층은 어린이 체험전시실로 제방꼽기체험, 영상, VR(가상현실)체험, 동작감지체험, 퍼즐, 블럭, 도서공간 등이 마련되어 있다.

  • 위 치 : 울산광역시 중구 종가14길 22-28
  • 개관일 : 2017년 5월 24일
  • 규모 : 건물 연면적 741.99㎡

층별 상세 배치도

1F 약사동제방유적전시실, 테마전시실
2F 어린이체험전시실 및 도서실, 영상실 ※교육/문화행사 운영시 2층 이용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약사동제방유적전시관
캐릭터

약사동제방4you 방방이 물방이 제방이 굴방이

삼국시대 말~통일시대 초 약사동 사람들이 반복되는 홍수와 가뭄을 이겨내기 위해 약사천에 제방을 쌓던 때 일어난 일이다. 약사동제방을 만드는 과정에서 흙더미가 무너지고 사람들이 물에 휩쓸리는 일이 많았다. 크고 작은 사고가 계속되자 마을 사람들은 제방을 만드는 일을 잠시 멈추고, 하늘에 도움을 청하는 제사를 지냈다. 제사를 지낸 그날 밤, 마을 청년 한 명이 네모난 얼굴의 귀여운 아이가 제방을 완성하는 꿈을 꾼다. 그 뒤 제방을 만들 때 무너지거나 사람이 다치는 일이 없었고, 얼마 지나지 않아 제방을 완성할 수 있었다.

이때부터 마을 사람들은 그 아이를 ‘제방이’라 부르며 약사동제방의 수호신으로 삼아 제방제(隄防祭)를 지내기 시작했다. 제방제가 소홀한 해에는 제방이 터지거나 물의 흐름이 원활하지 않는 등 문제가 생겼다. 이를 보고 마을 사람들은 제방이가 토라져 일어난 일이라며 제방제를 다시 올렸다.

정확한 시기를 알 수 없지만 약사동제방이 그 기능을 다하자 제방이와 그의 친구들인 물방이, 굴방이도 잠들어버렸다. 오랜 시간이 지난 오늘날 울산에 혁신도시를 만들면서 진행된 문화재 발굴조사 중 약사동제방의 존재가 드러나자 제방이와 친구들도 함께 깨어났다. 깊은 잠에서 깨어났지만 오늘날 약사동제방은 유적으로만 남아 있어 수호신으로서 새로운 일을 찾아야 했다. 현재는 2017년 문을 연 약사동제방유적전시관에서 고대 제방의 가치와 의미를 알리기 위해 열심히 일하고 있다. 오늘날 사람들은 전시관의 직원이 된 제방이, 물방이, 방방이, 굴방이를 ‘약사동제방4you’라 부르고 있다.

제방이

■ 제방이

약사동 사람들의 염원이 하늘에 닿아 나타났다. 물방이, 굴방이와 함께 약사동 마을의 풍요와 안전을 위해 힘쓰는 약사동제방의 수호신이다.

친근하고 듬직하지만 잘 토라지는 성격이라 약사동 사람들은 제방이가 좋아하는 나뭇가지, 실트, 자갈, 조개껍데기 등을 제방제에 올린다. 제방이는 배와 망토에 자신이 좋아하는 물건의 무늬를 표시해두었다.

약사동에 홍수나 가뭄이 들면, 물방이가 가져다준 약사골의 약수를 마시고 큰 힘을 발휘했다. 약수를 마시면 배와 망토에 있는 무늬가 밝게 빛난다.

제방이의 계단형 머리모양은 문화재 발굴조사 과정으로 만들어졌다. 떨어져 나간 부분은 방방이가 되었다.

제방이는 약사동제방유적이 국가지정문화재인 사적이 된 날(2014년 9월 16일)을 기념하기 위하여 매년 9월 16일 약사동의 약수를 마시고 방방이와 한 몸이 된다.

두 수호신이 하나가 되면 오랜 옛날 약수를 마시고 변했던 것처럼 몸에서 빛이 나며 신묘한 힘을 갖게 된다.

현재 '약사동제방4you'의 리더이자 전시관에서 약사동 제방에 대한 안내를 담당하고 있다.

굴방이

■ 굴방이

굴방이는 제방이의 오랜 친구이지만 아직 서로에 대해 알아가는 관계이다. 제방이 만들어질 때부터 제방이 곁에 있었다. 하지만 제방 안에 들어가 있어서 오늘날 발굴조사가 진행되면서 서로의 존재를 알게 되었다.

울산 앞바다에서 태어난 굴방이는 약사동 사람들에 의해 약사동에 터를 잡게 되었다. 제방 속에서 눈을 떠보니 어딘지 모르게 깜깜했고, 주위에는 바닷물이 아니라 민물을 머금은 흙으로 가득했다. 자신이 제방 안에서 어떤 역할을 했는지 알고 싶어 한다.

전시관에서 약사동 유적에 대한 안내를 담당하고 있다.

물방이

■ 물방이

약사천의 토박이이자 제방이와 가장 오랜 친구이다. 제방이 만들어지기 전부터 약사천에 살았다. 약사동 사람들을 위해 물이 넘치거나 마르는 일이 없도록 홀로 힘써왔지만 역부족이었다. 그러던 어느 날 약사동 사람들이 제방을 만들고, 제방이가 나타나면서 외로운 싸움을 끝낼 수 있었다. 약수골에서 뜬 약수를 제방이와 방방이에게 가져다주는 친구이다.

전시관에서 물 민속에 대한 안내를 담당하고 있다.

방방이

■ 방방이

약사동제방의 문화재 발굴조사가 계단식으로 진행되면서 떨어져나가 생겨난 제방이의 단짝이다. 수호신 시절부터 함께 해온 물방이와 달리, 방방이는 오늘날 제방이의 친구가 되어 서로 맞춰가는 중이다. 물방이가 가져다준 약사골의 약수를 제방이와 함께 마시면 제방이와 방방이는 합체하여 엄청난 힘이 생긴다.

전시관에서 약사동제방 문화재 발굴조사 과정에 대한 안내를 담당하고 있다.

담당부서 : 울산박물관 / 담당자 : 진홍국 / 연락처 : 052-229-4727